1박2일
1박2일


가수 김종민이 김주혁과 함께 하는 예능에 대한 걱정을 드러냈다.

10일 KBS2 ‘1박 2일 시즌3(이하 1박 2일)’ 멤버들은 서울 여의도 KBS 신관 웨딩홀에서 1주년 기자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김종민은 “초반 거의 어색했다”며 “주혁이 형은 처음 봐서 굉장히 불편했다. 약간 중후한 느낌이 드는데 저 형이 예능을 한다고 하니 어색한 것을 넘어 불편했다. ‘저 형과 어떻게 섞이지’ 하는 생각에 불편했다”고 멤버들의 첫 인상에 대해 말했다. 이어 김종민은 “준영이는 막 할 것 같아서 걱정했지만 알고보니 예의도 바르게 했다”고 덧붙였다.

데프콘은 “서로 모르는 상태라 앞으로 어떻게 될까 하는 고민도 많았는데 시간이 지나니 자연스럽게 편해지는 느낌이 있었다”며 “일단 시청자 분들이 잘 아실 것이라 생각한다. 스케줄이 각자 많아서 사적으로 뭉칠 수 있는 기회는 많지 않아도 그래도 촬영 끝나고 맛집에서 회식도 한다. 아무래도 멤버들보다 매니저나 코디가 더 친한 것 같더라”고 말했다.

‘1박 2일’은 지난해 12월 기존 멤버 차태현, 김종민과 새 멤버 김주혁, 김준호, 데프콘, 정준영 등이 함께 하는 시즌3 체제로 탈바꿈했다. 이후 ‘1박 2일’은 11주 연속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기록하며 상승가도를 달리고 있다. ‘1박 2일’은 매주 일요일 오후 6시 10분에 방송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KBS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