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혜리가 새로운 애교 스킬을 공개했다.

10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서는 ‘내가 제일 잘나가’ 특집으로 강남, 혜리, 최태준, 유병재가 출연했다.

이날 MC들은 “혜리 3종 애교가 생겼다고 들었다. 보여달라”고 말했다. 이에 혜리는 “꾸꾸까까”를 연발했고, 반응은 시큰둥했다. MC들은 “다른 것 보여달라. 이건 아니다”라며 불만을 표출했다.

혜리는 “곰돌이 한 마리로 6행시 하겠다. 곰돌이 한 마리가, 돌아서, 이렇게 쪽, 한 번 더 쪽, 마지막으로 쪽, 리플레이 쪽”를 읊으며 뽀뽀하는 포즈를 선보였다. 동시에 MC들은 흡족한 표정을 지으며 “갑자기 좋아졌다. 이거다”라며 만족한 표정을 지었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 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