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윤균상 인스타그램 캡처
사진. 윤균상 인스타그램 캡처


사진. 윤균상 인스타그램 캡처

‘피노키오’에서 연기하고 있는 배우 윤균상이 SNS를 통해 셀프 홍보에 나섰다.

SBS 수목드라마 ‘피노키오’에 출연 중인 윤균상은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곧 방송 시작! 오늘도 본방사수 해주실거죠?”라는 말과 함께 사진 한 장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윤균상은 검은 점퍼를 입은 채 은은한 미소를 짓고 있다. 흑발과 대비되는 하얀 피부와 오똑한 콧날은 ‘훈남’느낌을 물씬 자아냈다.

현재 윤균상은 SBS 수목드라마 ‘피노키오’에서 열연 중이다. 진실을 좇는 사회부 기자들의 삶과 풋풋한 청춘을 그린 드라마 ‘피노키오’는 매주 수,목요일 오후 10시에 SBS에서 방영된다.

글. 최지현 인턴기자 morethan88@tenasia.co.kr
사진. 윤균상 인스타그램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