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왼쪽부터)한승연, 송경아, 김준호, 한채영
(왼쪽부터)한승연, 송경아, 김준호, 한채영


(왼쪽부터)한승연, 송경아, 김준호, 한채영

모델 송경아가 자신이 모델 한류의 개척자라 주장했다.

오는 11일 방송되는 KBS2 ‘해피투게더3’에서는 한류 특집으로 배우 한채영, 개그맨 김준호, 모델 송경아, 카라의 한승연이 출연한다.

녹화에서 송경아는 “모델의 해외 진출 시장을 개척한 건 바로 나”라고 밝혔다. 그는 “2004년도에 뉴욕에 진출했다. 거기서 시작해서 파리, 밀라노로 진출하게 되는 루트가 있는데, 그 루트를 발견한건 내가 처음이었다”고 고백했다.

뿐만 아니라, 동양 모델이 세계적인 패션쇼에 서기 어려웠을 때 자신만의 비법으로 오디션을 통과할 수 있었던 노하우를 밝혔다. 송경아는 “일부로 강해보이기 위해 뽀족하고 큰 액세서리를 착용해 기가 죽지 않게 노력했다”고 말해 모두를 폭소케 했다.

송경아가 출연한 ‘해피투게더3’는 오는 11일 목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제공. KBS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