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룸메이트’ 방송화면 캡처
SBS ‘룸메이트’ 방송화면 캡처


SBS ‘룸메이트’ 방송화면 캡처

잭슨이 갓세븐 셀프 홍보에 나섰다.

9일 방송된 SBS ‘룸메이트 시즌2’에서는 료헤이의 절친으로부터 쌀과 콩, 팥을 선물 받은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조세호와 이동욱은 각자 “두부와 메주를 만들어 본 적 있다. 콩 갈아서 만들어 먹자”고 제안했다. 이에 조세호, 이동욱, 허영지, 잭슨은 맷돌 등 각종 재료를 사러 시장 나들이에 나섰다.

평소 티격태격 앙숙인 허영지와 잭슨. 두 사람은 팀을 이뤄 물건을 사다가 TV판매점 앞에 멈춰섰다. 이때 갑자기 ‘인기가요’ 방송이 나왔고, 두 사람은 갓세븐 무대를 본방사수하기로 결심했다. 특히 잭슨은 시장에 있는 상인과 손님들에게 “갓세븐 나오는데 같이 볼래요? 저 이제 곧 방송 나와요”라며 셀프 홍보에 나서 눈길을 끌었다.

허영지 또한 “이제 ‘하지하지마’ 나온다”며 홍보를 도와 의리를 과시했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 SBS ‘룸메이트’ 방송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