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2 ‘풀하우스’ 엘
KBS2 ‘풀하우스’ 엘


KBS2 ‘풀하우스’ 엘

그룹 인피니트 엘이 잘생긴 외모 때문에 겪는 고충을 털어놨다.

오는 10일 방송되는 KBS2 ‘가족의 품격 풀하우스(이하 풀하우스)’에서는 ‘외모 VS 능력 중 뭐 갖고 싶으세요?’를 주제로 진행된다.

녹화에서 엘은 “능력이 중요하다”며 자신이 잘생긴 외모 때문에 겪은 불편한 일에 대해 털어놓았다. 그는 “인피니트 팬 사인회를 하면 다른 멤버들은 ‘오빠 목소리가 좋아요’ ‘웃을 때 매력적이에요’와 같이 다양한 매력에 대한 칭찬을 듣는 반면 나는 ‘오빠 잘생겼어요’라는 말만 듣는다”며 “나도 다른 매력이 있다는 말이 듣고 싶어서 팬들에게 물어봐도 외모 외의 다른 매력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아 속상했다”며 섭섭한 마음을 토로했다.

이에 함께 출연한 조영남이 발끈하며 “나는 평생 잘생겼다는 말을 한 번도 못 듣고 살았다. 고마운 줄 알아라”고 다그쳤고, 엘은 고개 숙여 조영남에게 사과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엘과 조영남은 각각 ‘잘생겼지만 능력 없는 선배’와 ‘못생긴 능력남’으로 분해 개그우먼 이수지와 콩트 연기에 도전한다.

엘이 출연한 ‘풀하우스’는 오는 10일 수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제공. KBS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