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님과 함께’ 김범수 안문숙
‘님과 함께’ 김범수 안문숙


‘님과 함께’ 김범수 안문숙

김범수가 안문숙의 드레스 자태에 넋을 잃었다.

9일 방송되는 종합편성채널 JTBC ‘님과 함께’에서 김범수와 안문숙은 지상렬-박준금의 웨딩 이벤트 도우미로 나섰다.

두 사람은 웨딩카 꾸미기부터 웨딩 화보 촬영까지 결혼식 준비 전반에 걸쳐 도우미 역할을 했다. 이 과정에서 김범수는 결혼식 들러리를 위해 핑크빛 드레스를 입고 나온 안문숙의 자태에 놀라 입을 다물지 못하며 팔불출 같은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안문숙은 “드레스가 작고 불편해 숨을 못 쉬겠다”고 말하면서도 쑥스러워하며 웃음을 감추지 못했다.

김범수는 이후 진행된 인터뷰에서 “오늘이 지상렬과 박준금의 결혼식이었지만 사실 안문숙 밖에 눈에 들어오지 않았다”고 밝히기도 했다.

김범수의 눈을 멀게 한 안문숙의 드레스 자태는 9일 오후 9시 40분 ‘님과 함께’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글. 윤소희 인턴기자 sohee816@tenasia.co.kr
사진제공. JTBC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