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리있는 사랑'
'일리있는 사랑'


이시영과 이수혁이 또 다른 사랑의 시작을 암시했다.

케이블채널 tvN ‘일리 있는 사랑’의 달달하면서도 심각한 이시영, 이수혁의 모습이 공개됐다.

지난 8일 방송된 ‘일리 있는 사랑’ 3화에서는 우여곡절 끝에 결혼에 성공한 장희태(엄태웅)와 김일리(이시영)의 7년 후 모습이 눈길을 끌었다. 일리는 희태와의 결혼생활로 인해 어느덧 일상에 젖어가고 있었지만, 여고생 시절의 4차원 성격을 일깨워 주는 매력적인 남자 김준(이수혁)과 강렬한 첫 만남을 가진다. 밝고 이야기하기 좋아하는 페인트공 이시영과 달리 남에게 무관심한 목수 이수혁은 첫 만남부터 티격태격하면서도 자신도 모르게 서로에게 끌리며 묘한 긴장감을 자아냈다.

이어 9일 방송되는 ‘일리 있는 사랑’ 4화에서는 서로에게 더욱 가까이 다가가는 두 사람의 모습이 공개돼 두 사람의 관계가 어떻게 진전될 것인지 큰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이에 대해 제작진은 “서로 강하게 끌리면서도 그 마음을 깨닫지 못했던 일리와 애써 외면하던 준, 두 사람의 관계가 변화를 맞을 예정이다. 첫사랑의 열병처럼 갑작스럽고도 강렬한 변화가 될 것”이라고 예고해 기대감을 더했다.

‘일리 있는 사랑’은 두 남자를 동시에 사랑하게 된 여주인공 김일리와 첫사랑에 빠진 사춘기 소녀 같은 아내를 지켜봐야 하는 남편 장희태, 그리고 일리를 보며 처음으로 여자라는 존재에게 설렘을 느끼게 된 김준의 사랑을 그리는 감성 멜로 드라마로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글. 윤소희 인턴기자 sohee816@tenasia.co.kr
사진제공. CJ E&M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