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2 ‘힐러’
KBS2 ‘힐러’


KBS2 ‘힐러’

‘힐러’ 지창욱과 이문식이 심상치않은 만남을 가진다.

8일 밤 10시 첫 방송되는 KBS2 새 월화드라마 ‘힐러'(극본 송지나, 연출 이정섭 김진우, 제작 (주)김종학프로덕션) 제작진은 지하철 안에서 심상치 않은 분위기의 지창욱(서정후 역)과 이문식(고성철 역)의 모습이 담긴 스틸을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사진은 모래시계 세대의 자녀들의 이야기를 그린 감성 액션 로맨스 ‘힐러’의 관전 포인트 중 하나인 화려한 액션 신이 담긴 주요 장면. 심부름꾼 업무를 수행하는 ‘힐러’ 서정후의 에피소드가 담겨있다.

또한, 업계 최고의 심부름꾼 ‘힐러’ 서정후가 새로 들어온 심부름을 수행하던 중 업계 라이벌인 상수파와 격전이 벌어진 상황으로 사진만으로도 느껴지는 긴박하고 긴장감 넘치는 분위기가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여기에 서정후가 새로운 사건을 의뢰 받고 찾아간 곳에서 만나게 된 인물인 고성철 역으로 카메오 출연을 맡은 이문식은 무언가를 보고 놀란 듯 겁에 질려있어 ‘힐러’ 지창욱과의 만남에서 어떠한 일이 발생한 것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힐러’ 측 관계자는 “촬영 당시 지창욱씨의 실감나는 액션과 이문식씨의 열연이 더해지며 두 배우의 환상적인 호흡이 돋보였던 장면”이라며 “지하철 액션 신은 특히 공들여 최선을 다해 촬영됐다. 그만큼 시청자 여러분을 만족시킬만한 재미있는 드라마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힐러’는 정치나 사회 정의 같은 건 그저 재수 없는 단어라고 생각하며 살던 청춘들이 부모세대가 남겨놓은 세상과 맞짱 뜬다는 내용을 담은 감성 액션 로맨스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KBS2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