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체능 강호동 세레모니
예체능 강호동 세레모니


강호동이 짐승남으로 변신했다. 경기 중 보는 이들을 숨죽이게 하는 으르렁 세레모니를 선보인 것.

오는 9일 방송되는 KBS2 ‘우리동네 예체능'(이하 예체능)에서는 예체능 테니스단이 전국 테니스 동호인 랭킹대회 출전에 앞서 혹한기 지옥훈련 두 번째로 예체능 랭킹전을 펼칠 예정이다. 그 가운데 카리스마 넘치는 강호동의 으르렁 세레모니가 포착됐다.

공개된 스틸 속 짐승같은 포효를 내지르는 강호동의 모습이 웃음을 자아낸다. 강호동이 예체능 자체 랭킹전에서 정형돈-성시경과 박빙의 승부를 펼치던 중 기선 제압을 위해 세레모니를 펼친 것.

마치 자연의 기운을 온 몸으로 느끼듯 하늘을 향해 “으르렁~” 포효하는 모습이 승리에 대한 갈망을 나타내는 거친 짐승과 같다. 유진선 해설위원은 “강호동 선수 거침없는 모습이 승리의 기운을 불러모으는 것 같네요”라며 강렬한 세레모니에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는 후문이다. 방송은 9일 오후 11시 10분.

글. 임은정 인턴기자 el@tenasia.co.kr
사진제공. KBS2 ‘우리동네 예체능’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