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즈
버즈


버즈

그룹 버즈가 8년 간 공백기를 가진 이유를 공개했다.

1일 방송된 SBS 파워FM ‘김창렬의 올드스쿨(이하 올드스쿨)’에는 버즈가 출연해 신곡 ‘나무’에 대한 이야기 등 다양한 소식을 전했다.

버즈는 이 날 8년 동안 공백기를 가진 이유를 밝혔다. 버즈 멤버들은 DJ 김창렬의 공백기 질문에 “많이 싸웠다”고 입을 모았다. 특히 버즈의 민경훈은 “정말 엄청 싸웠다”고 덧붙여 시선을 모았다.

이를 들은 김창렬은 “내 친구 중 매니지먼트를 하고 있는 친구가 말해줬다. 정말 그렇게 많이 싸운다더라”고 전했고 버즈의 베이스 신준기는 “의도하지 않을 때 싸움이 종종 벌어진다”고 시인, 웃음을 자아냈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변지은 인턴기자 qus1228@tenasia.co.kr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