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B 바비킴
YB 바비킴


YB 바비킴

YB와 바비킴이 함께한 이유를 공개했다.

YB와 바비킴은 1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교동 브이홀에서 합동 콘서트 ‘동시상영’ 기자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두 팀은 서로의 파트너라 생각한 이유를 묻는 질문을 받았다. 이에 바비킴은 “예전부터 YB콘서트 게스트로 나가거나 객석에서 구경했던 적이 있었다”며 “그 무엇보다도 지난 2011년에 MBC ‘나는 가수다’를 통해 YB의 여러 색을 보며 ‘저 형들 정말 대단하다. 콘서트 함께 하고 싶다’고 느꼈다. 덕분에 하게 돼서 영광이다”고 답했다.

이어 윤도현 역시 “YB는 연말 공연을 데뷔 이래 빼놓지 않고 하고 있었는데 연말 공연을 계속 하다보니 연말에 저희 음악으로 채워드리는 것보다는 다른 뮤지션과의 음악을 콜라보해서 들려드리는 것이 연말 분위기와 어울리는 것 같았다”며 “그래서 선택한 사람이 바비킴이다. 바비킴은 소울과 블루스의 기본이 탄탄해서 소울의 대부로 불리지 않나. 소울과 블루스에 일가견이 있는 분이라 생각해서 저희와 잘 어울릴 것이라 생각했다. 관객분들이 분명히 따뜻함을 느낄 수 있을 것 같아서 함께 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YB와 바비킴의 ‘동시상영’은 개성 넘치는 두 팀의 공연을 한 무대에서 본다는 것뿐만 아니라 서로의 음악으로 가득찬 겨울을 뜻하는 중의적 의미를 담고 있다. ‘동시상영’은 오는 20일 대전을 시작으로 24일 대구, 25일 부산에서 공연 후 오는 27, 28일에는 서울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대미를 장식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구혜정 photonine@tenasia.co.kr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