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 방송 화면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 방송 화면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 방송 화면

YG 수장 양현석이 YG엔터테인먼트에 산소공급기가 있다고 밝혀 시선을 모았다.

양현석은 1일 방송된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이하 힐링캠프)’에 차세대 리더로 출연, 이 시대를 살아가는 청년들과 솔직한 대화를 나눴다.

양현석은 등장 초부터 “여러 일들과 사건사고 때문에 이미지를 쇄신하려 나왔냐고 하실 수 있기 때문에”라며 “솔직히 대답하겠다. 연예계 일 뿐 아니라 청년분들의 고민들에도 답하겠다”라고 전해 기대를 높였다.

양현석은 “YG에 산소공급기가 있다더라”라는 이경규의 질문에 “그렇다. YG 친구들이 정신이 맑은 상태에서 작곡을 했으면 좋겠어서 설치했다”라고 운을 뗐다.

양현석은 이어 “산소발생기를 애들 모르게 설치했다. 천장에서 몰래 나오는 산소 공급기다”라며 “애들이 ‘왜 잠이 안오지? 왜 이렇게 정신이 맑지?’라고 생각했다고 한다”고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 방송 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