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비밀의 문’ 방송 화면
SBS ‘비밀의 문’ 방송 화면


SBS ‘비밀의 문’ 방송 화면

배우 박은빈이 이설과 날선 대립을 펼쳤다.

1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비밀의 문’에는 혜경궁 홍씨(박은빈)가 숙의 문씨(이설)와 살벌하게 대립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지난 회 혜경궁 홍씨는 노론이 그들의 편인 숙의 문씨를 중전으로 세우려 하자 반격을 위한 계략을 꾸몄고 이선(이제훈)을 지켜냄과 동시에 숙의 문씨의 중전 등극을 저지했다.

이 날 혜경궁 홍씨는 궁 내에서 숙의 문씨와 맞닥뜨렸다. 숙의 문씨는 분노에 찬 표정으로 혜경궁 홍씨 앞에 섰다. 숙의 문씨는 “잊지 않겠습니다. 내 앞에 있던 중전의 자리가 빈궁마마 덕분에 사라졌으니”라고 전했다.

이에 혜경궁 홍씨는 “그게 무슨 말도 안되는 억측이십니까”라며 숙의 문씨에 가소롭다는 표정을 지었다. 숙의 문씨는 “언젠가는 이 은혜 꼭 갚아드리지요”라며 복수를 다짐하는 모습을 보였다.

혜경궁 홍씨는 “은혜라고 하시니 물리칠 수 없군요. 기대하고 있겠습니다”라고 끝까지 날선 모습을 보여 긴장감을 더했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SBS ‘비밀의 문’ 방송 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