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비밀의 문’ 방송 화면
SBS ‘비밀의 문’ 방송 화면


SBS ‘비밀의 문’ 방송 화면

배우 윤소희가 어가행렬의 경로를 몰래 파악하다 최원영에 발각됐다.

1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비밀의 문’에는 서지담(윤소희)이 나철주(김민종)에게 어가행렬 경로를 파악하라 전달받은 뒤 몰래 문서들을 살펴보는 모습이 그려졌다.

서지담은 곧 채제공(최원영)에게 정체를 들켰고 이선(이제훈)의 앞에 서게 됐다. 이선은 지담에 사실 관계를 캐물었고 곧 나철주가 영조(한석규)의 암살을 준비하고 있었단 사실을 알게됐다.

이선은 이에 반응, 채제공과 바삐 대응하는 모습을 보여 이번 회 전개에 궁금증을 더했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SBS ‘비밀의 문’ 방송 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