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2 ‘달콤한 비밀’ 방송화면 캡처
KBS2 ‘달콤한 비밀’ 방송화면 캡처


KBS2 ‘달콤한 비밀’ 방송화면 캡처

‘달콤한 비밀’ 이민지가 신소율에게 독설을 던졌다.

1일 방송된 KBS2 ‘달콤한 비밀’에서는 고윤이(이민지)가 한아름(신소율)을 질투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고윤이는 천성운(김흥수)과 한아름의 관계가 심상치 않다는 것을 눈치 챘고, 이는 질투로 이어졌다. 그는 회사에서 우연히 만난 한아름에게 “어제 당신 때문에 성운씨가 못 와서 아주 중요한 일을 못 보게 됐다”고 입을 열었다.

이에 한아름은 “죄송하다. 우리가 경쟁회사로 외근을 나가서”라고 설명했다. 하지만 이민지는 “능력에 비해 과욕을 부린 게 아닌가 싶어서. 앞으론 주의 해달라. 약혼 때문에 바빠질테니”라며 의미심장하게 대꾸했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 KBS2 ‘달콤한 비밀’ 방송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