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시라, 오드리 헵번 아들 루카 도티
채시라, 오드리 헵번 아들 루카 도티


채시라, 오드리 헵번 아들 루카 도티

배우 채시라가 오드리 헵번 전시회 오프닝 행사에 참석했다.

채시라는 28일 서울 DDP(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개최된 ‘오드리 헵번 전시회 뷰티 비욘드 뷰티’ 오프닝 행사에 대한민국 40대 여배우 대표로 참석했다.

이날 오프닝 행사에는 오드리 헵번의 둘째 아들이자 오드리 헵번 어린이 재단 회장인 루카 도티를 비롯해 서울시장, AHCF 회장 등 VIP와 사회 저명 인사, 유명 연예인 등 셀러브리티를 포함해 약 3,000명의 관람객이 몰렸다.

한국에서 최초로 개최된 ‘오드리 헵번 뷰티 비욘드 뷰티’ 전시회는 그 동안 공개되지 않았던 한 명의 여성, 어머니, 인간으로서 오드리 헵번의 모습을 생생하게 전달했다. 또한 오드리 헵번 탄생 85주년을 기념해 가족과 연인들이 함께할 수 있는 다채로운 이벤트들도 마련되어 관람객들에게 더욱 즐거운 추억과 감동을 선사했다.

채시라는 이번 전시회를 기념하여 패션지 하퍼스 바자와 함께 오드리 헵번의 영화 중 ‘타파니에서 아침을’ 콘셉트로 재해석 하는 화보 촬영도 하며 오드리 헵번을 오마주 하기도 했다.

오드리 헵번과 채시라의 인연은 이뿐만이 아니었다. 최근 채시라는 한 화보에서 영화 ‘로마의 휴일’ 속 오드리 헵번으로 변신하기도 했다.

오드리 헵번 전시회에 초대 된 채시라는 “배우로 뿐만 아니라 한 분의 어머니와 인생의 선생님으로서 나의 삶에 모티브를 얻게 해주셔서 항상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전시회를 통해 이렇게나마 뵐 수 있게 되어 너무나도 큰 영광이고 기쁘다”며 소감을 밝혔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꿀단지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