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창정
임창정


임창정

임창정이 취중 술버릇을 고백했다.

지난 21일 KBS2 ‘나는 남자다’ 녹화에서는 ‘주당 남녀’편으로 진행되었으며, 100여명의 ‘술을 사랑하는 남자&여자’가 모여 그들만의 공감과 웃음을 나눴다.

이날 방청객들은 애창곡 1위로 임창정의 ‘소주 한잔’을 선정했다. 이에 임창정이 출연, 연예계 소문난 주당답게 “술을 먹고 집 앞에 있는 큰 나무가 나를 비웃는 것 같아 맨손으로 뽑아 버린 적이 있다”라고 말해 자아냈다.

이외에도 임창정을 비롯해 ‘주당 대표 연예인’으로 최여진, 김제동이 게스트로 등장해 수많은 남녀 방청객들을 열광케 했다. 이들이 출연한 ‘나는 남자다’는 오는 28일 금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제공. NH미디어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