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현상
윤현상


윤현상

가수 윤현상이 로엔엔터테인먼트에 둥지를 튼 이유를 밝혔다.

윤현상은 27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 가수 김범수, 재즈 기타리스트 박주원과 게스트로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윤현상은 이 날 DJ 정찬우가 YG, JYP를 제끼고 현 소속사에 간 이유를 물으며 “아이유가 좋아서 그런거냐”고 말하자 “그렇다기보다 아이유의 영향이 있었다”고 운을 뗐다.

윤현상은 이어 “아이유가 그동안 음악적인 모습을 많이 보여줬는데 나도 로엔엔터테인먼트에 오면 그런 모습을 보여줄 수 있지 않을까 생각했다”고 덧붙였다.

윤현상은 지난 2011년 SBS ‘K팝스타1’ 에 출연해 TOP7에 오른 바 있으며 지난 10월 30일 데뷔 미니앨범 ‘피아노포르테’를 발표했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제공. 로엔트리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