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재중
김재중


김재중

그룹 JYJ 김재중이 도쿄돔 공연에서 조용필의 곡을 불렀다.

지난 19일 JYJ는 일본 도쿄에서 ‘2014 JYJ 재팬 돔 투어(Japan Dome Tour) 이치고 이치에’ 공연을 앞두고 기자회견을 가졌다. 도쿄돔 동연에서 가장 돋보였던 것 중 하나는 JYJ 멤버들의 솔로 무대였다. 특히 김재중은 조용필의 ‘아루키타이’를 불렀다.

이에 대해 김재중은 “촬영 때문에 제주도에 가게 됐는데 도로를 달리다 우연히 조용필 선생님의 ‘걷고 싶다’라는 노래가 나왔다”며 “너무 좋아서 검색해보니 일본어 버전도 있었다. 선생님께서 일본에서 오리콘 위클리 차트 1위도 하셨지만 일본 활동을 하지 않으셨기에 모르는 분이 많을 것이라 생각했다. 이 좋은 노래를 혼자 듣기 아까워서 도쿄돔에서 많은 분들 앞에서 불러보고 싶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김재중은 “조용필 선생님께 연락해서 여쭤보니 ‘좋다. 그런데 어떤 식으로 부를 거냐’고 물으셨다”며 “그래서 가이드를 떠서 보내드렸다. ‘좋다. 잘 불러줘라. 그리고 같이 밥 먹자’는 대답을 받았다. 노래를 잘 부른 뒤에 식사를 함께 하고 싶었다. 아마 한국에 돌아가면 찾아뵙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선배 조용필의 반응을 전했다.

JYJ는 지난 18, 19일 양일 간 도쿄돔 공연에서 약 10만 관객을 동원했다. JYJ는 도쿄돔 공연에 이어 오는 12월 13, 14일에는 오사카돔, 오는 12월 23, 24일에는 후쿠오카 야후돔에서 투어를 이어간다. 이와 함께 JYJ는 새 일본 싱글 ‘웨이크 미 투나잇(Wake me tonight)’ 발매를 준비 중이다.

도쿄=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씨제스엔터테인먼트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