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나운서 장예원이 걸그룹 에이핑크의 ‘노노노’를 불러 노래 실력(?)을 인증했다.

18일 방송된 SBS ‘매직아이’ 마지막 회에는 농구선수 서장훈, 방송인 홍진호, 아나운서 장예원, 모델 줄리엔 강이 출연해 취향토크를 나눴다.

장예원은 신입 사원으로서 선배들에 사랑 받는 비법을 공개하며 풋풋하고 눈치 빠른 막내의 모습을 드러내 출연진들의 칭찬을 받았다.

장예원은 이어 노래 실력을 공개했다. 노래방 회식 자리를 콘셉트로 에이핑크의 ‘노노노’를 열창한 것. 하지만 공개된 장예원의 노래 실력은 기대 이하라 출연진들은 민망한 표정을 감출 수 없었다. 하지만 장예원은 이어 에이핑크의 ‘미스터 츄’에 맞춰 댄스를 선보여 감독님을 비롯한 남성 출연진의 호응을 얻었다.

이어 장예원은 홍진호와 소유X정기고의 ‘썸’을 불렀고, 홍진호의 노래 실력은 장예원 보다도 심각한 수준이라 폭소를 자아냈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SBS ‘매직아이’ 방송 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