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더 지니어스: 블랙 가넷’ 방송 화면
tvN ‘더 지니어스: 블랙 가넷’ 방송 화면


tvN ‘더 지니어스: 블랙 가넷’ 방송 화면

‘더 지니어스3’ 장동민이 신아영에 폭언을 가한 가운데 신아영과의 신뢰 분위기를 내비쳤다.

19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더 지니어스: 블랙 가넷(이하 더 지니어스3)’에는 하연주, 장동민, 오현민, 신아영, 최연승, 김유현 등 6명의 플레이어가 출연했다.

장동민은 신아영에 “날 배신해?”라며 지난 회에 대해 분노했고 신아영은 “배신 안했어요”라고 응했다. 이어 장동민은 “뭔 헛소리야. 코를 잡아 뜯어 버릴까보다”라며 폭언을 가했고 신아영은 “제가 뒷통수를 치진 않았잖아요”라고 말했다.

장동민은 “그래. 앞통수를 쳤지”라며 “일 주일 동안 잠을 못잤다. 내 인생을 되돌아 봤고 오늘 인생을 걸고 게임 할 것이다”라고 선언했다. 신아영이 이에 “무슨 인생까지 거냐”며 웃었고 장동민은 “넌 그래서 안 되는거야. 책이나 끄적끄적 하고. 넌 수박 겉핥기식 인생을 산거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신아영은 이어 장동민에 “나를 믿어달라”고 전했고 장동민은 “믿어 볼게”라고 답하며 신뢰 구축의 분위기를 전했다.

이날 ‘더 지니어스3’에는 ‘투자와 기부’ 메인 매치가 펼쳐졌다. 정해진 돈을 ‘투자’와 ‘기부’에 사용해 ‘대주주’ 표시를 획득하고 ‘수전노’ 표식을 피해야 하는 게임으로 다른 플레이어들이 투자나 기부에 사용한 금액을 예상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tvN ‘더 지니어스: 블랙 가넷’ 방송 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