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희원
김희원


김희원이 임시완과 디오의 연기 스타일을 언급해 화제다.

19일 SBS 파워FM ‘김창렬의 올드스쿨’에는 게스트 김희원, 백보람, 이용주가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김희원은 tvN ‘미생’을 통해 제국의 아이들 임시완과, 영화 ‘카트’를 통해 엑소 디오(도경수)와 함께 연기 호흡을 맞춘 바 있다.

이날 김희원은 “영화 ‘카트’ 촬영 당시엔 디오가 엑소인지 몰랐다. 촬영장에 팬들이 모이는 걸 보고 ‘엑소가 이렇게 대단하구나’ 싶었다”면서 “영화 찍고 나서 겁먹었다. 정말 유명하더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그는 “‘미생’ 임시완이 연기하는 걸 보면 편한 느낌이 든다. 연기를 할 때 편하게 하더라”고 답했다.

DJ 김창렬이 임시완과 디오의 차이점을 묻자 김희원은 “도경수는 시크한 매력이 있고 임시완은 국민 동생”이라고 설명하며 “임시완은 누가 봐도 여자보다 예쁘고 귀공자보다 잘생겼다”고 덧붙였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isa.co.kr
사진제공. SBS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