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희원
김희원


김희원

배우 김희원이 케이블채널 tvN ‘미생’에서 보여준 악역 연기에 대해 언급했다.

김희원은 19일 SBS 파워FM ‘김창렬의 올드스쿨’에 출연해 표정연기 비법 등 다양한 이야기를 전했다.

김희원은 DJ 김창렬이 “악역 연기를 위해 표정 연습을 하는 것이 있냐”고 묻자 “평소엔 표정 연습을 전혀 하지 않는다. 그냥 인상 쓰면 나쁘게 보이나 보다”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김창렬은 “(김희원이) 알고 보면 심성이 착하다. 다른 사람 배려를 많이 해주시는 분이다”라고 말했고 김희원은 “배려를 많이 하는 편이다”라고 바로 인정해 폭소를 유발했다.

김희원은 ‘미생’에서 악독한 상사 박과장으로 분해 활약을 펼치고 있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tvN ‘미생’ 방송 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