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미스터 백’ 신하균
MBC ‘미스터 백’ 신하균


MBC ‘미스터 백’ 신하균

배우 신하균이 하루아침에 거리로 내몰렸다.

19일 MBC 측이 공개한 사진에는 추운 날씨에 몸을 움츠린 채 걷던 최신형(신하균)이 빵집 앞에서 창문 너머 진열돼 있는 빵을 바라보는 모습이 담겼다. 결국 빵을 사먹지 못한 채, 빵집 앞에서 쪼그려 앉아 있는 그의 모습에서 측은함이 느껴진다.

앞서 하루아침에 젊어지게 되는 사고로 제 2의 인생을 살게 된 최신형. 온갖 고생은 물론 자살 자작극을 꾸며내 힘들게 회장직을 되찾았지만, 이번에 다시 거리로 내몰리면서 또 한 번의 시련이 그를 덮칠 것을 예고하고 있다.

제작진은 “극 초반 갖은 수난을 이겨냈던 최신형에게 아직 시련은 끝나지 않았다”며 “최신형의 웃지도, 울지도 못할 인생 스토리가 시청자들에게 여러 메시지를 던져줄 것”이라고 전했다.

19일 오후 10시에 방송되는 MBC ‘미스터 백’ 5회에서는 대한리조트에 입성한 최신형과 이를 경계하는 최대한(이준)의 이야기가 그려질 예정이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제공. 이김 프로덕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