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끄러움에 얼굴 붉어진 이시영(일리있는 사랑)
부끄러움에 얼굴 붉어진 이시영(일리있는 사랑)


부끄러움에 얼굴 붉어진 이시영(일리있는 사랑)

한지승 감독이 배우 이시영의 남다른 체력을 언급했다.

19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타임스퀘어에서 tvN 새 월화드라마 ‘일리있는 사랑’제작발표회에 참석한 한 감독은 “이시영 씨에게 특히 감사드린다”라며 말문을 열었다.

일리 있는 사랑’은 두 남자를 동시에 사랑하게 된 여주인공 김일리(이시영 분)와 첫 사랑에 빠진 사춘기 소녀같은 아내를 지켜봐야 하는 남편 장희태(엄태웅 분), 그리고 일리를 보며 처음으로 여자라는 존재에게 설렘을 느끼게 된 김준(이수혁 분)의 사랑을 그린 작품이다.

작품에 대해 한 감독은 “자극적이기보다는 깊이가 있는 작품을 만들고 싶었다”라며 “조금 느리더라도 안정적으로 생각을 해 가면서 느낄 수 있는 드라마로 남기고 싶다”라고 전했다.

여주인공인 이시영에 대해서는 큰 만족감을 드러냈다. 한 감독은 “복잡한 감정을 소화해야함에도 안정적인 연기를 보여줬다”라고 들려주었다. 또 “특히 체력적으로도 뛰고 던지는 장면이 많은데도 무리 없이 소화해내는 모습에 감독으로서 고마웠다”며 웃음지었다.

‘일리있는 사랑’은 오는 12월 1일 첫 전파를 탄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변지은 인턴기자 qus1228@tenasia.co.kr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