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비밀의 문’ 방송 화면
SBS ‘비밀의 문’ 방송 화면


SBS ‘비밀의 문’ 방송 화면

이제훈이 과거제도 개혁을 위해 한석규와의 충돌도 불사할 것임을 드러냈다.

18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비밀의 문’에는 이선(이제훈)과 아버지 영조(한석규)가 과거제도 변화를 두고 대립하는 모습이 그려진 가운데 이선은 나철주(김민종)를 만났다.

이선은 ‘평민들도 양반과 동등하게 과거를 볼 수 있게 할 방법을 알고 있다’는 편지를 받게 됐다. 이어 이선이 변장을 한 채 만나게 된 사람은 다름 아닌 나철주. 이선은 나철주가 살아있음에 놀랐고 평민도 과거에 응시할 수 있는 방도를 물었다.

나철주는 이선에 “노론이 과거 시험에서 조직적으로 부정을 저지를 것이다”라고 전했다. 나철주는 이어 “이 사실이 알려지면 흉흉한 민심을 걷잡을 수 없이 격동 시킬 수도 있다”라고 말했다.

이에 이선은 나철주에 “날더러 인사 실패를 명분으로 부왕을 공격하라는 것인가”라고 말했지만 곧이어 “길이 그 뿐이라면 기꺼이 가겠다. 어떻게든 평민들에게 과거에 응시할 기회를 줄 것이야”라며 영조와의 대립도 불사할 것임을 밝혔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SBS ‘비밀의 문’ 방송 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