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2 ‘1 대 100’ 이정민
KBS2 ‘1 대 100’ 이정민


KBS2 ‘1 대 100’ 이정민

KBS 아나운서 이정민이 KBS2 퀴즈 프로그램 ‘1대 100’에 출연해 100인과 경쟁하며 5,000만 원의 상금에 도전했다.

이정민 아나운서는 ‘1대 100’ 녹화 중 출산 전 몸매를 그대로 유지할 수 있는 비결이 ‘모유 수유’임을 밝혔다. 이정민은 “운동을 별로 좋아하지 않는다. 모유 수유로 살을 뺐다”고 털어놓았다. 이어 “얼마 전까지도 아이에게 먹였다. 녹화하는 동안은 모유가 많이 차니까 녹화 후에 쫙 빼고 그랬다”고 솔직하게 고백했다.

이정민은 태몽에 대해서도 전했다. 이정민은 “남편과 같은 날, 소녀시대가 나오는 꿈을 꿨다”고 고백했다. 이어 “저는 평소에 소녀시대의 수영과 인사만 하는 사이”라고 밝히며 꿈에서 소녀시대의 수영과 녹화장을 찾기 위해 고군분투했음을, 남편은 윤아가 꿈에 등장했음을 털어놓았다.

이정민은 이어 “우리 아기가 소녀시대급 외모가 나올 거라고 남편과 함께 생각했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방송은 18일 오후 8시 50분.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제공. KBS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