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매치
빅매치


영화 이정재가 주연을 맡은 ‘빅매치’와 ‘신세계’의 절묘한 크로스 영상이 화제다. ‘빅매치’와 2013년 ‘브라더’ 열풍을 일으켰던 영화 ‘신세계’가 절묘하게 편집된 한 영상이 폭발적인 반응을 얻고 있는 것.

1분 20초 남짓의 이 영상은 ‘신세계에서 펼쳐지는 빅매치’라는 제목으로 온라인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배우 이정재의 열혈 팬이 만든 것으로 밝혀진 이 영상은 이정재의 전작인 ‘신세계’ 영상과 ‘빅매치’의 예고편을 절묘하게 교차 편집해 흥미를 자극한다.

‘신세계’에서 끈끈한 우애를 나눴던 ‘브라더’ 황정민과의 관계를 활용해 ‘빅매치’의 천재 악당 ‘에이스’로부터 목숨보다 소중한 형(이성민)을 구하기 위해 질주하는 이정재의 모습이 마치 황정민을 구출하려는 것처럼 연결되어 웃음을 자아낸다.

이어 ‘에이스’의 미션을 수행해가는 ‘빅매치’의 통쾌한 액션신이 ‘신세계’의 범죄조직 골드문에서의 정상이 되어가는 과정으로 표현되고, 결국 이정재에게 내려진 초특급 미션이 ‘신세계에서 펼쳐지는 빅매치’였다는 센스 넘치는 작전명이 밝혀지며 마무리된다.

한편 이정재와 신하균, 이성민, 보아, 김의성, 라미란, 배성우, 손호준, 최우식 등이 출연하는 ‘빅매치’는 11월 27일 개봉한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isa.co.kr
사진제공. NEW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