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 MAMA 기자간담회
2014 MAMA 기자간담회
2014 MAMA 기자간담회

“올해는 중화권에 좀더 집중한 무대가 될 것으로 보인다”

‘2014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드(Mnet Asian Music Awards) 의 라인업이 공개됐다. 17일 CJ E&M은 서울 상암동 CJ E&M센터에서 기자간담회를 갖고 올해 마마(MAMA)의 기조와 라인업 등을 밝혔다.

Mnet 신형관 상무는 “올해는 중화권의 셀러브리티를 섭외하는 것이 가장 큰 목표”라며 “중화권에서는 유덕화 씨가 시상자로 참여하고 다른 아시아권 셀러브리티들도 최종 조율을 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신 상무는 “마마가 한국을 넘어 아시아권에서 K팝 최대 시상식으로 자리한 만큼 최근에는 해외 아티스트들이 먼저 출연 문의를 해 오는 등 위상이 높아지고 있음을 실감한다”고 밝혔다.

구체적인 무대에 대한 계획도 들려주었다. 올해 마마의 총 연출을 맡은 Mnet 한동철 국장은 “걸그룹, 솔로, 보이그룹들의 다양한 콜라보레이션 무대는 물론 매년 화제가 됐던 키스 퍼포먼스도 있을 예정”이라고 귀띔했다.

‘마마(MAMA)’는 지난 1999년 Mnet KM 뮤직비디오 페스티벌로 시작해 약 10년 동안 국내서 개최해오다 지난 2009년 ‘MAMA’를 기점으로 아시아 권역으로 무대를 확대했다. 지난 2010년 해외 첫 개최지 마카오에서 개최한 후 지난 2011년 싱가포르, 지난 2012년, 2013년 홍콩에서 각각 개최됐다. 올해는 홍콩 최대 규모의 공연장인 홍콩 아시아 월드 엑스포 아레나(‘AWE’, Hong-Kong Asia World Expo Arena)에서 12월 3일 열린다.

글. 장서윤 ciel@teansia.co.kr
사진제공. CJ E&M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