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던 파머
모던 파머


이홍기 이시언 박민우 곽동연이 다시 ‘엑설런트 소울즈’로 뭉쳤다.

16일 오후 방송된 SBS ‘모던파머’ 10회에서는 이민기(이홍기), 유한철(이시언), 강혁(박민우), 한기준(곽동연) 등은 한승은(박진주)의 제안으로 인터넷 반송에서 노래를 불렀다. 한승은은 인터넷 방송 시청자가 1,000명이 넘는다고 자랑했고, 민기 등 멤버들은 연습한다는 마음으로 노래를 시작했다.

하지만, 이들의 방송이 끝까지 아무일 없이 마무리되지 않았다. 바로 한승은의 아버지 한인기(김병옥)가 들어왔기 때문. 인기는 노래 부르는 민기 일행은 물론 승은까지 손에 든 잉어로 휘둘렀다.

한바탕 소란을 피운 인기는 민기의 기타를 보고, 과거 생각에 젖어 들었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