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유정
김유정
김유정이 ‘인기가요’ 신고식을 성공적으로 끝마쳤다.

16일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서는 역대 최연소 MC로 발탁된 김유정이 에이핑크의 ‘미스터 츄’로 신고식 무대를 꾸몄다.

핑크빛 의상을 입고 무대에 오른 김유정은 깜찍하고 사랑스러운 매력을 전했다. 에이핑크 멤버에 버금갈 정도로 귀여운 안무로 MC 신고식을 치렀다.

이날 방송에는 에픽하이, 규현, 하이수현, 빅스, 송지은, 러블리즈, 소년공화국, AOA, 보이프렌드, 헬로비너스, B.I.G, 핫샷, 크로스진 등이 출연했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