힐러
힐러
도지원, 김미경, 우희진이 변신했다.

KBS2 새 월화드라마 ‘힐러’가 도지원, 김미경, 우희진의 개성 넘치는 캐릭터 컷을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캐릭터 컷에는 도지원, 김미경, 우희진 세 사람의 캐릭터가 생생히 담겨있다. 이들은 주연배우 지창욱, 유지태, 박민영 세 사람과 함께 호흡을 맞추며 색다른 케미를 선보일 예정이다.

도지원은 연약함과 올곧음을 동시에 가지고 있는 최명희의 모습을 캐릭터 컷 안에 고스란히 담아냈다. 도지원은 극중 김문호(유지태)의 형수이자, 채영신(박민영)과 인연이 있는 인물로 극의 무게감과 흥미를 더할 예정이다.

대한민국의 온갖 전산망을 제집 드나들 듯 오가는 무서운 실력의 해커 조민자 역을 맡은 김미경은 부스스한 파마머리와 검은색 뿔테 안경으로 개성만점 캐릭터를 완벽 표현했다. 김미경은 서정후(지창욱)와 한 팀을 이루는 심부름꾼으로, 지금껏 본적 없는 남다른 케미를 선보일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마지막으로 우희진은 도회적인 외모와 자신감 넘치는 모습으로 이목을 사로잡았다. 우희진은 극중 문호의 입사동기이자, 젊은 나이에 부장 자리까지 오른 보도국 부장 강민재 역을 맡아 자부심과 자신감이 넘치는 완벽한 매력녀로 시청자를 찾는다.

‘힐러’는 정치나 사회 정의 같은 건 그저 재수 없는 단어라고 생각하며 살던 청춘들이 부모세대가 남겨놓은 세상과 맞짱 뜨는 통쾌하고 발칙한 액션 로맨스 드라마로, ‘내일도 칸타빌레’ 후속으로 12월 8일 방송 예정이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