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11_히든싱어 (1)
1111_히든싱어 (1)


JTBC ‘히든싱어3’ 왕중왕전이 모창 능력자들의 경이로운 무대로 시청률 상승세를 이끌었다.

15일 밤 11시에 방송된 JTBC ‘히든싱어3 왕중왕전’이 6.5%(닐슨 코리아 수도권 유료가구 광고 제외 기준) 시청률을 기록했다. 분당 최고 시청률은 7.4%까지 치솟았다.

이날 방송에서는 생방송 파이널 무대에 오를 티켓 3장을 두고 모창 능력자들의 대결이 그려졌다. 왕중왕전 무대에는 가수 이선희, 박현빈, 이적, 김태우, 이재훈, 환희의 모창 능력자들의 대결이 1차로 공개됐다.

박현빈 모창능력자 김재현은 300명 중 총 269명의 지지를 얻어 A조 1등으로 등극, 생방송 무대 티켓을 거머쥐었다. 또 이재훈 모창자 임재용은 높은 싱크로율의 무대로 시선을 집중시켰다.

‘히든싱어3’ 왕중왕전 2부는 22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