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맨
포스트맨


포스트맨

포스트맨 신지후, ‘슈스케6’ 출연 소감 “임형우와 한 무대, 기쁘고 고마웠다”

남성 2인조 보컬 그룹 포스트맨(신지후, 김성태)이 또 다시 뜨겁게 조명받고 있다.

포스트맨의 신지후와 ‘슈퍼스타K6′ 화제의 참가자 임형우가 13일 밤 생방송으로 진행된 엠넷 오디션 프로그램 ‘슈퍼스타K6’ 준결승전에서 함께 ‘신촌을 못가’로 특별 무대를 꾸민 이후 반응이 심상치 않다.

이 날 방송에서 임형우는 ‘슈퍼스타K6′ 3차 예선때 부른 이후 센세이션을 일으켰던 포스트맨의 ‘신촌을 못가’를 다시금 선보였고, 원곡자인 포스트맨의 신지후가 등장해 함께 하모니를 이루며 역대급 콜라보레이션 무대를 완성해 냈다. 특히 그간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던 신지후의 출연해 시청자들의 시선이 집중 됐다. 또 다른 멤버 김성태는 군 복무 중으로 아쉽게도 참석하지 못했다.

방송 이후 주요 포털 사이트에는 ‘신촌을 못가’, ‘포스트맨’이 실시간 검색어를 도배했고 현재까지도 검색어를 점유하며 높은 관심을 나타내고 있다.
이는 곧바로 주요 음악 사이트 실시간 음원차트에도 반영됐다. 포스트맨이 부른 원곡 ‘신촌을 못가’는 멜론 등 주요 음원차트에서 다시 역주행을 기록했으며, 임형우와 같이 부른 새 버전의 ‘신촌을 못가’도 멜론, 지니 등에서 차트 상위권에 안착하는 등, 같은 곡이 동시에 실시간 차트에 진입하는 기염을 토했다.

포스트맨 신지후는 무대를 마치고 자신의 개인 SNS를 통해 “한 무대를 함께 할 수 있어서 너무 기쁘고 고맙고 앞으로 무대에서 자주 보자 형우야~~!^^”라고 소감을 전하며 감사함을 표했다.

포스트맨이 2013년 1월에 발표한 ‘신촌을 못 가’는 당시에는 주목받지 못하다가 지난 9월 ‘슈퍼스타K6’에서 참가자 임형우가 부르며 화제를 모은 이후 음원 차트를 강타했다. ‘신촌을 못가’는 현재까지도 급변하는 음원시장에서 이례적으로 롱런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이와 함께 포스트맨은 최근 새 싱글 ‘눈물이 나’를 깜짝 발표했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HNS HQ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