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만과편견 캡처
오만과편견 캡처


최진혁이 백진희에게 기습 키스했다.

11일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오만과 편견’에는 구동치(최진혁)가 자신을 동생의 살인범으로 의심하는 수습검사 한열무(백진희)에게 키스로 마음을 고백했다.

한열무는 과거 동생 살인 사건에서 발견된 구동치의 성적표를 두고 그를 범인으로 의심했다. 한열무는 “범인이라는 증거도 없지만, 범인이 아니라는 증거도 없다”고 그를 믿지 않았다.

그러나 한열무는 구동치와 연쇄살인범 ‘판다’사건을 조사하면서 자기도 모르게 구동치에 대한 신뢰감을 드러냈다. 구동치는 “너 나 안 믿는다면서 왜 내말을 따르냐”고 능청스럽게 물었다. 한열무는 “그냥 믿어졌다가 안 믿어졌다 하는 것”이라며 “검사로서는 믿을 만한데 어차피 사람 속은 모르는 거고”라고 말했다.

구동치는 “나 진짜 아닌데”라며 “증거 보여줘?”라고 운을 띄운다. 한열무는 “보여줘”라고 말했고, 구동치는 그에게 다가가 갑작스레 키스했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MBC ‘오만과 편견’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