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2 ‘드라마 스페셜-원혼’의 배우 박은혜
KBS2 ‘드라마 스페셜-원혼’의 배우 박은혜


KBS2 ‘드라마 스페셜-원혼’의 배우 박은혜

KBS2 ‘드라마 스페셜-원혼(이하 원혼)’의 박은혜가 단막극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11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KBS 별관에서 열린 ‘원혼’ 기자간담회에 참석한 박은혜는 “어릴 적에 선배들이 ‘시간되면 꼭 단막극을 해라’고 말하셨는데 그때는 몰랐었다. 하지만 연기를 계속하다보니 단막극에 대한 욕구가 강해지더라. 2년 전부터 단막극을 꼭 해야겠다는 생각을 했다”고 전했다.

이어 “일일드라마를 할 때는 내가 무엇을 하는지도 모른 채 기계처럼 연기하는 경우가 많았다”며 “근데 ‘원혼’ 촬영은 달랐다. 마치 영화 촬영을 하는 것과 같은 느낌이더라. 다른 배우들도 시간될 때 틈틈이 단막극에 출연하셨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원혼’은 일제 강점기를 배경으로 한 친일파가 독립운동을 하는 사람들의 위협을 피해 이사한 집에서 발생하는 이야기를 그린 호러 드라마. 안재모, 박은혜, 양준모, 김민 등 배우가 출연한다. 오는 16일 밤 12시 10분 방송.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KBS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