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너, 조세현
위너, 조세현


위너, 조세현

그룹 위너가 사진작가 조세현과 함께하는 사랑의 사진전 ‘천사들의 편지’에 동참했다.

지난 2003년부터 시작돼 현재 12번째 사진전인 ‘천사들의 편지’는 국내입양의 활성화를 돕기 위해 조세현 사진작가가 국내 입양 대상 아동들의 100일 사진을 촬영해 선물하는 사진전으로 좋은 일에 앞장서는 션, 정혜영 부부를 비롯해 지드래곤, 태양 등 YG 소속 아티스트들이 대거 참여했던 프로젝트다.

지난 10일 조세현의 트위터에는 “‘천사들의 편지 2014’ 드디어 촬영 시작했습니다”는 코멘트와 함께 4장의 촬영현장 스케치 컷이 게재됐다. 사진에서 화이트 셔츠에 블랙 팬츠로 댄디한 매력을 선보인 위너 멤버들은 훈훈한 미소로 따뜻한 마음을 전했다. 아기의 손을 잡고 귀여워 어쩔 줄 몰라 하는 송민호와 익숙한 듯 자연스레 아기를 안고 있는 김진우와 남태현의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와 함께 공개된 다른 현장 사진에서는 김진우가 안고 있던 아기가 그의 옷에 실례를 해 이에 당황했지만 이내 환한 웃음을 보이는 김진우와 이를 지켜보다 웃음이 터진 강승윤의 모습이 흐뭇한 미소를 짓게 한다. 또 남태현은 아기의 눈을 응시하며 시종 귀여워 어쩔 줄 몰라하는 모습이다.

위너가 동참한 사랑의 사진전 ‘천사들의 편지’는 패션지 코스모폴리탄과 함께 했으며 오는 12월 17일부터 23일까지 서울시 종로구 관훈동에 위치한 인사아트센터 2층 제2전시장에서 총 20여점의 작품과 함께 개최된다. 온라인 사진전은 12월 17일부터 포털사이트 네이버의 포토갤러리에서 전시될 예정이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조세현 트위터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