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비정상회담’ 방송화면 캡처
JTBC ‘비정상회담’ 방송화면 캡처


JTBC ‘비정상회담’ 방송화면 캡처

장윤주가 자신의 연애 경험에 대해 털어놨다.

10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비정상회담’에서는 일일 한국 대표로 장윤주가 출연했다.

이날 첫 등장부터 강렬한 카리스마와 미모로 출연진을 사로잡은 장윤주는 “너무 반갑다. 모델을 한 지 17년 됐다. 지금은 새벽에 라디오 DJ도 하고 있다. 내가 좋아하는 음악을 간간히 하고 있다”고 자신을 소개했다.

장윤주 외 출연자들은 ‘연애가 점점 귀찮아지는 나. 비정상인가요?’라는 안건을 가지고 대화를 나눴다. MC들은 장윤주에게 “본인은 초식녀냐 육식녀냐”고 물었다. 장윤주는 “난 육식녀다다. 어렸을 때는 오빠들을 만났는데 20대 중반부터는 계속 연하를 만났다”고 답했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 JTBC ‘비정상회담’ 방송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