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든싱어’ 이재훈
‘히든싱어’ 이재훈


‘히든싱어’ 이재훈

‘히든싱어3’ 이재훈이 출연 소감을 남겼다.

8일 방송된 JTBC ‘히든싱어3’에서는 ‘왕중왕전 전쟁의 서막’편으로 꾸며졌다. 이날 원조 가수들은 맹훈련 영상과 함께 후일담을 공개했다.

이날 이재훈은 “당시 통에서 나오자마자 내 표정을 봤나”라며 “깜짝 놀랐다. 너무 비슷했다”고 방송 당시를 회상했다. 이어 이재훈은 “나보다 더 나 같더라. 지금 또 소름 끼쳤다. 주변 사람들이 모두 초토화 됐다”고 말했다.

이재훈은 “동료들과 모니터를 했는데 모두 틀렸다. 나도 틀렸다”며 “내 목소리를 내가 틀렸다”고 토로했다. 특히 이재훈 편은 이재훈 도플갱어 임재용이 싱크로율 100%로 우승을 차지해 화제가 되기도 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JTBC ‘히든싱어3’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