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net ‘엠카운트다운’ 방송화면 캡처
Mnet ‘엠카운트다운’ 방송화면 캡처


Mnet ‘엠카운트다운’ 방송화면 캡처

그룹 크로스진이 컴백했다.

6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Mnet ‘엠카운트다운(이하 엠카)’에서 크로스진은 타이틀곡 ‘어려도 남자야’ 무대를 가졌다.

크로스진은 종합편성채널 JTBC ‘비정상회담’의 타쿠야를 비롯해 신, 캐스퍼, 용석, 상민, 세영으로 구성된 6인조 아이돌그룹이다. 이들은 신곡 ‘어려도 남자야’를 통해 연하남 콘셉트로 변신했다. 특히 중독성 넘치는 비트와 함께 남자다우면서도 부드러운 매력을 느낄 수 있는 멤버들의 다양한 모습과 포인트 안무를 선보였다.

이날 ‘엠카’에는 가비엔제이, 딸기우유, 라붐, 매드타운, 방탄소년단, 보이프렌드, 송지은, 쌍두마차, 어반자카파, 에이션, 에픽하이, 조미, 조형우, 크로스진, 탑독, 2AM, 핫샷, 헬로비너스 가 출연했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 Mnet ‘엠카운트다운’ 방송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