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경찰청 홈페이지
사진. 경찰청 홈페이지


사진. 경찰청 홈페이지

명예경찰로 활동한 가수 아이유가 경장으로 특진했다.

6일 강신명 경찰청장은 서대문구 미근동 경찰청에서 학교폭력 홍보대사이자 명예경찰 아이유를 순경에서 경장으로 특진 임용했다.

아이유는 지난 2012년 2월10일 학교폭력 홍보대사, 지난해 2월15일 명예경찰 순경으로 각각 위촉돼 학교폭력 공감서적 ‘미안해’ 사인회와 4대 사회악 근절 ‘안전사회 만들기’ 공익광고 출연 등의 활동을 벌여왔다.

경찰은 아이유가 출연한 다양한 홍보물들이 117 신고센터를 널리 알리는 게 크게 기여했다며 명예경찰 위촉기간이 3개월여 남은 시점에 특진 임용키로 했다고 설명했다. 아이유는 이번 특진으로 오는 2016년 11월5일까지 2년간 명예경찰 활동을 이어가게 됐다.

경장 위촉장과 계급장을 받은 아이유는 “경장으로 승진하게 되어 영광”이라며 “학교폭력 홍보대사이자 명예경찰로서 117 신고센터를 적극 홍보해 학생들이 마음 놓고 신고할 수 있도록 돕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 경찰청 홈페이지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