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맨 윤정수
개그맨 윤정수


개그맨 윤정수

개그맨 윤정수의 파산절차가 마무리 단계인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연예 관계자에 따르면 개인 파산 선고를 받고 개인 재산 회수 절차를 밟고 있는 윤정수가 1년이 넘는 기간에 걸쳐 파산절차가 진행했으며 현재는 마무리 절차를 밟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지난 2월 11일 서울중앙지방법원은 윤정수 개인 파산 및 회수에 대한 채권자 집회를 개최, 윤정수가 채권자들에게 지불해야 할 개인 재산을 분리하기 위한 절차를 밟았다.

법원에 따르면 윤정수에게 미지급된 출연료를 비롯해서 개인 재산이 남아 있는 상태로 윤정수는 회사를 통해서 채권자들에게 미지급된 금액을 지불하는 절차를 선행하기로 결정했다

또한 지불 기한은 정해지지 않았지만 윤정수가 파산 선고를 받은 만큼 채권자들에게 신속하게 미지급된 재산을 지불할 수 있도록 진행 중이라고 밝힌 바 있다.

윤정수는 지난 2013년 11월13일 법원에 개인파산을 신청했다. 당시 윤정수는 빚이 10억 원을 넘는 상태로 더 이상 갚을 능력이 없다며 파산신청을 했다. 이에 법원은 윤정수의 재산 및 수입 등을 고려해 윤정수의 개인파산 신청을 받아들였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 OBS 방송 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