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net 신형관 상무
Mnet 신형관 상무


Mnet 신형관 상무

케이블채널 Mnet ‘슈퍼스타K6(이하 슈스케6)’의

31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 경희대학교 평화의전당에서 열린 ‘슈스케6’ 기자간담회에 참석한 신형관 상무는 “백지영 심사위원은 ‘보이스 코리아’ 때 함께 일을 하면서 노래 실력뿐만 아니라 방송에 대한 이해와 제작진과의 친화력이 높다는 걸 알게 됐다. 특히 코치진과의 케미가 정말 좋았기 때문에 심사위원 제안을 드린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예상은 적중했다. 슈퍼위크 때 참가자들의 잠재력이 터진 데는 그들의 노래를 듣는 백지영의 진실된 시선, 표정이 한몫을 했다. ‘당신만이’ 때는 백지영이 제작진을 바라보며 환호성을 지르더라. ‘너의 노래로 일어서리라’라는 슬로건이 백지영을 통해 그대로 드러난 것 같았다”고 덧붙였다.

‘슈스케6’는 신인가수를 발굴하는 서바이벌 오디션 프로그램으로, 현재 곽진언, 김필, 송유빈, 장우람, 버스터리드, 임도혁 등 참가자가 가려진 상태다. TOP6 참가자들의 네 번째 생방송 무대는 31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CJ E&M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