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니안
데니안


지오디(god) 데니안이 잠실을 달궜다.

데니안은 31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14 한국야쿠르트 세븐 프로야구 넥센 히어로즈와 LG 트윈스의 플레이오프 4차전에 앞서 시구자로 나섰다.

평소 LG의 열성팬으로 알려진 데니안은 LG 유니폼을 입고 씩씩하게 등장, 포수를 향해 공을 가볍게 던졌다. 하지만 공은 포수 옆으로 살짝 빠져 아쉬움을 남겼다.

god는 최근 콘서트를 여는 등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다.

한편 플레이오프 4차전 경기는 5회가 진행 중인 현재 넥센이 LG에 5대 2로 앞서고 있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