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쿡킹 코리아’의 루이강(왼쪽)과 김효진
SBS ‘쿡킹 코리아’의 루이강(왼쪽)과 김효진


SBS ‘쿡킹 코리아’의 루이강(왼쪽)과 김효진

SBS 새 예능프로그램 ‘쿡킹 코리아’의 김효진이 프로그램에 임하는 남다를 각오를 밝혔다.

31일 오후 인천 서구 MTP 몰에서 열린 ‘쿡킹 코리아’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김효진은 “어떻게 요리 경연을 준비하고 있느냐”는 질문에 “파트너인 루이강 셰프가 훈남이라서 자주 만나려고 한다”고 너스레를 떤 뒤 “시댁에 두 돌 지난 딸을 일주일에 3~4번 정도 맡기면서 요리연습에 매진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방송으로 보이는 건 1시간 정도가 전부지만, 아무래도 셰프의 명예가 걸린 경연이라서 그런지 경쟁이 치열하다. 열심히 해서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덧붙였다.

‘쿡킹 코리아’는 스타와 유명 셰프가 함께 요리 대결을 벌이며 쉽게 따라 할 수 있는 국민 레시피를 제안하는 신개념 푸드 오디션 프로그램으로, 연예인들과 스타 셰프들의 요리 대결을 담는다. MC로는 박지윤, 홍석천이, 심사위원으로는 에드워드 권, 정혜정, 스스무 요니구니이 출연하며, 김효진, 박잎선, 심이영, 이현우, 페이 등 스타와 루이강, 토니오, 김호윤, 배승민, 이원일 셰프가 출연자로 나선다.

‘쿡킹 코리아’ 1회는 야구 플레이오프 중계방송 관계로 31일 오후 5시 20분 전파를 타며, 이후 방송분은 매주 금요일 오후 6시 20분 방송된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SBS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