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님과 함께’ 방송 화면 캡처
JTBC ‘님과 함께’ 방송 화면 캡처


JTBC ‘님과 함께’ 방송 화면 캡처

방송인 박철이 안문숙에게 김범수 아나운서에 대해 폭로해 웃음을 자아냈다.

지난 29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님과 함께’에서는 ‘썸 커플’ 안문숙-김범수는 서울 이태원에 위치한 홍석천의 레스토랑에서 데이트를 즐기다 박철을 불러 삼자대면을 했다.

이날 방송에서 안문숙은 김범수와 저녁식사를 위해 이태원에서 만나 “보여줄 사람이 있다”라며 다른 누군가가 온다는 사실을 밝혔다.

이후 안문숙의 절친 박철이 등장했고, 김범수는 자신과도 절친인 박철의 등장에 당황하며 안절부절못했다. 박철은 김범수의 비밀을 많이 알고 있기 때문.

박철은 김범수와 취향이 맞지 않는다는 안문숙의 고민에 “내가 보기에는 둘이 잘 어울린다”고 격려한 뒤 김범수의 의외의 면모를 폭로해 눈길을 끌었다.

박철은 안문숙에게 “김범수는 짐승 같은 면이 있다”며 “수영장 안 가봤냐. 맞는 수영복이 없을 정도다. 누나 털 많은 거 좋아하지 않냐. 김범수는 몸에 온통 털 뿐이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 JTBC ‘님과 함께’ 방송 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