탤런트 천이슬
탤런트 천이슬


탤런트 천이슬

탤런트 천이슬이 성형외과 수술비 지급 문제로 법정 소송에 휘말릴 전망이다.

30일 오후 서울 강남구 소재의 한 성형외과는 천이슬을 상대로 3,000만 원대의 진료비청구 소송을 냈다. 병원 측은 “천이슬이 성형수술 등을 협찬으로 하는 대신 병원 홍보를 해주기로 한 약속을 이행하지 않았다”고 주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천이슬의 소속사 초록뱀주나E&M 관계자는 텐아시아에 “해당 병원의 주장은 사실이 아니다. 성형외과와의 계약은 천이슬의 전 매니저가 맺은 것으로 천이슬 본인은 사실을 알지 못했다”며 “정확한 입장은 31일 변호사와 논의 후 알릴 계획”이라고 밝혔다.

천이슬은 지난 2010년 영화 ‘영도다리’로 데뷔한 뒤 지난해 KBS2 ‘부부클리닉-사랑과 전쟁2’의 20대 특집에 출연하며 이름을 알렸다. 이후 개그맨 양상국과의 공개 연애로 세간의 이목을 끈 바 있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 변지은 인턴기자 qus1228@tenasia.co.kr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