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시장
국제시장


배우 황정민, 오달수가 ‘국제시장’에서 ‘남남 케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2009년 ‘해운대’로 1,145만 관객을 동원한 윤제균 감독이 5년 만에 선보이는 작품인 ‘국제시장’이 국민 아버지 덕수와 그의 둘도 없는 친구 달구의 찰떡 호흡을 엿볼 수 있는 환상의 짝꿍 스틸을 공개했다.

1950년대 흥남철수 때 부산으로 피란 온 덕수(황정민)는 어린 시절 임시 천만학교에서 달구(오달수)와 처음 만난 후 일자리를 찾아 이역만리 파독 광부로 떠난다. 덕수와 달구는 전쟁이 한창이던 베트남에서 기술 근로자로 일하는 등 인생의 희로애락을 나눈 가족 같은 사이로 끈끈한 우정을 자랑한다.
20141030_1414626369_71361000_1_99_20141030084812
20141030_1414626369_71361000_1_99_20141030084812
이번에 공개된 스틸은 쟁쟁한 경쟁률을 뚫고 파독 광부에 선발되기 위해 체력검사를 받는 덕수와 애국가를 열창하는 두 사람의 모습을 비롯, 독일 함보른 광산에서 광부로 변신한 두 사람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황정민은 “‘그림자 살인’ 등에서 오달수와 호흡을 맞춘 경험이 있어 오랜 친구 같은 느낌을 편안하게 연기할 수 있었다”며 “관객들이 덕수를 이해하는 데 달구의 역할이 중요하다. 달구가 있기에 덕수가 존재한다. 두 사람은 떼려야 뗄 수 없는 관계”라고 전했다. 영화는 12월 개봉한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 영화 스틸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