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2 ‘아이언맨’ 스틸
KBS2 ‘아이언맨’ 스틸


KBS2 ‘아이언맨’ 스틸

배우 이동욱과 한은정의 재회가 새로운 파란을 일으킬 것을 예고했다.

KBS2 수목드라마 ‘아이언맨’에서 주홍빈(이동욱)이 병으로 죽은 줄로만 알고 있었던 첫 사랑 김태희(한은정)와 만나게 되면서 본격적인 제3막이 펼쳐지는 것.

극 초반 홍빈은 인생에 있어 유일한 희망이자 따뜻했던 첫 사랑이었던 태희를 잊지 못한 채 살아가는 모습으로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하지만 힐링녀 세동(신세경)을 만나 치유와 함께 성장을 거듭해온 그는 아들 창(정유근)과 함께 태희의 사진을 태우며 가슴 속에 영원히 묻게 되었음을 짐작케 했던 터.

무엇보다 세동에게 자신의 존재를 홍빈에게 비밀로 해달라고 신신당부했던 태희였던 만큼 홍빈에게 자신의 시한부 사실을 고백하게 될지 불안감을 증폭시키며 본방 사수의 유혹을 더하고 있다. 특히 태희를 마주하게 된 홍빈의 심리적 파동이 세동과의 로맨스에도 어떤 영향을 끼치게 될지 관심이 모아질 전망. 두 사람의 운명적 조우는 드라마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예상된다.

‘아이언맨’의 한 관계자는 “태희가 살아있다는 사실을 알게 된 홍빈의 행보는 시청자들의 예상을 뒤엎는 전개로 펼쳐질 것”이라고 전해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아이언맨’ 15회는 30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제공. 아이에이치큐, 가지컨텐츠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